편집 : 2020.7.10 금 09:24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제보 PDF보기
자세히
> 뉴스 > 신기술
     
수산과학원·㈜인바이온, 세계 최초 녹조억제장치 개발
2012년 11월 14일 (수) 14:58:55 워터저널 webmaster@waterjournal.co.kr

   
▲ 수산과학원과 ㈜인바이온이 공동으로 개발한 녹조·이끼 억제장치 ‘TWINSTAR’.

전세계에서 신성장 동력 산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관상어 용품 산업의 획기적인 신기술이 국내에서 개발됐다.

국립수산과학원(원장 손재학)은 3년여의 연구 끝에 관상용 수조의 녹조 및 병원성균을 제거하는 수(水)방전 살균장치를 개발해 제품을 출시했다고 지난 11월13일 밝혔다.

수산과학원과 ㈜인바이온은 공동으로 개발한 ‘TWINSTAR’의 국내 특허 출원을 마쳤으며, 미국, 일본, 중국 및 유럽의 주요국에 특허를 진행 중이다.

이 제품은 사용자 편의를 위해 자동화된 최적 성능의 ‘ALC 알고리즘(Aquarium Life Cycle Algorism)’을 적용했으며 모든 작동이 원터치로 가능하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기존 UV살균기보다 300% 이상으로 살균효과가 좋으며, 수초 성장 촉진에도 탁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바이온은 부산 소재 수처리 전문 중소기업으로, 지난해 부산시로부터 받은 ‘지역기반육성기술 개발사업’을 수산과학원과 공동으로 수행해 ‘녹조·이끼 억제장치’를 개발하게 됐다.

수산과학원은 제품 작동에 필요한 최적 알고리즘 개발과 성능 검정을, ㈜인바이온은 제품의 설계 및 제작을 수행했다.

지난 6월 일본에 출시해 현재까지 약 8만 달러를 수출했으며, 현재 홍콩, 중국, 대만 등과 수출 상담을 진행 중이다. 차질 없이 계약이 진행된다면 2013년에는 100만 달러 이상의 수출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수산과학원 시스템공학과 이경훈 박사는 “이번 녹조·이끼 억제장치의 원천 기술 개발로 관상 용품산업의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향후 해수 관상용 수조 적용 가능한 시스템 개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워터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 워터저널( http://www.waterjournal.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워터저널소개 | 제휴안내 | 광고안내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주)물사랑신문사 우) 138-838 서울 송파구 삼전동72-3 유림빌딩 | TEL 02-3431-016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철민국장
Copyright 2010 워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aterjournal@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