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1.12.5 일 08:13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제보 PDF보기
자세히
> 뉴스 > 신기술
     
LH 하수도조사장비 특허기술 E&WIS㈜에 이전
2010년 09월 16일 (목) 10:21:16 워터저널 webmaster@waterjournal.co.kr

한국토지주택공사(대표 이지송)는 토지주택연구원이 개발한 지하수오염방지를 위한 하수도조사용 CCTV기능 및 변형측정을 동시에 수행하는 장비에 대한 특허 기술을 중소기업인 E&WIS㈜에 넘겼다고 지난 9월14일 밝혔다.

이 기술은 과거 CCTV 조사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LH에서 개발한 것으로 지난 2006년 ‘연성관의 변형량 측정과 CCTV촬영 조사를 동시에 수행하는 관로조사 장치 및 그 방법’에 대해 특허를 받았으며, 이를 기반으로 중소기업인 E&WIS㈜와 장비개발에 착수해 이번에 실용화 단계에 이르게 된 것이다.

이 장비는 사람대신 로봇이 직접 하수도 내부로 투입돼 상태를 파악해 찌그러진 정도를 정확한 수치로 제시함으로써 하수도의 내구수명을 예측할 수 있으며, 도로 함몰로 인한 인명피해사례발생 등 안전사고예방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외국에서 수입에만 의존했던 장비를 국산화함으로써 대략 30억 원 정도의 수입대체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지희 기자>
 

워터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 워터저널( http://www.waterjournal.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워터저널소개 | 제휴안내 | 광고안내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주)물사랑신문사 우) 138-838 서울 송파구 삼전동72-3 유림빌딩 | TEL 02-3431-016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배철민국장
Copyright 2010 워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aterjournal@hanmail.net